수십 년 동안

수십 년 동안 얼간이에 빠진 서양, 한의학 의사
한국에서 널리 시행되고 있는 양의학과 한의학은 환자를 치료하는 방식이 다릅니다.

수십 년 동안

먹튀검증커뮤니티 전자는 주로 환자의 증상을 바탕으로 질병을 진단하고 약물과 수술을 통해 질병을 치료한다.

이에 반해 한의학은 한약과 침을 이용하여 몸의 균형을 회복시켜 질병의 근본 원인을 치료하는 것을 목적으로 진단, 치료,

예방 전반에 걸쳐 접근합니다.

한의학의 뿌리는 기원전 3000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한의학은 한의학의 영향을 많이 받았지만 한의학은 고유의 치료법으로 인정받고 있다. 16세기 왕실의 의사인 허준이 한국의 귀중한 의학도서인 ‘동의보감’을 저술하면서 사용이 크게 가속화되었습니다.more news

서양의학은 19세기 후반 미국 최초의 개신교 선교사이자 의사인 Dr. Horace Allen에 의해 한국 최초의 근대식 병원인 “제중원”을

설립하는 데 공헌했습니다.

두 가지 접근 방식이 공중 보건과 웰빙을 보호하는 데 전념하고 있지만 둘 사이의 관계가 좋은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사실, 그들의 개업의들은 수십 년 동안 다양한 문제에 대해 뿔뿔이 흩어져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두 의학 전통 사이의 최근 갈등은 한국 전통 의사를 지칭하는 영어 용어의 변화입니다.

보건복지부가 7월 26일 한의사를 지칭하던 공식 영어용어가 한의사에서 사용되던 한의사를 대신해 한의사(韓藥師)로

바뀌었다고 26일 밝혔다.

수십 년 동안

새로 만들어진 용어는 이제 한의학을 가르치는 대학에서 발급하는 공식 정부 문서, 의료 면허증 및 졸업장에 사용됩니다.

권순우 국제협력팀장은 “10년 간의 노력의 결과로 영문명을 변경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2012년부터 보건당국과

협의를 진행해 왔다”고 말했다. 대한의사협회(AKOM)가 코리아타임즈에 밝혔다.

그는 “요즘 동양인이라는 용어는 시대에 뒤떨어진 것으로 인식되고 아시아인과 그들의 다양한 문화를 경멸하는 용어로 여겨진다.

우리는 외국인이 우리의 직업을 샤머니즘이나 액막이 행위와 연결시킬 수 있다는 점을 우려했다”고 설명했다.

권 회장은 “한약에 대한 전세계적인 관심과 수요가 고조되는 가운데 협회가 세계 무대에서 위상을 확대하기 위해 노력하는 만큼,

새로운 용어가 한의학의 성공적인 세계화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이 소식은 즉시 재래식/서구 개업 의사들의 반발을 불러일으켰다.
약 14만 명의 의사와 서양의학 교수를 대표하는 대한의사협회(KMA)는 한의사를 한의사라고 부르는 것은 터무니없다고 생각했다.

8월 4일 발표된 성명에서 그들을 ‘의사’라고 부르는 것은 ‘모기를 새라고 부르는 것과 같다’고 주장했다.

약 14만 명의 의사와 서양의학 교수를 대표하는 대한의사협회(KMA)는 한의사를 한의사라고 부르는 것은 터무니없다고 생각했다.